1. 금속소식
  2. 소식지
  3. 회원조합소식

성암산업노조 투쟁승리를 위한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 무기한 천막농성 17일차, 단식농성 8일차
성암산업노조 145명 무기한 집단 단식, 노숙농성 3일차

 

오전 7시 30분, 성암산업노조(위원장 박옥경, 광주전남) 동지들이 하루 첫 일과인 아침 선전전을 위해 피켓과 현수막을 들고 국회 인근과 포스코센터, 청와대 앞에 자리를 잡았다. 단식이 길어질수록 힘이 들고 지치지만 끝까지 투쟁하겠다는 각오를 되새기며 다시 피켓을 들어 올린다. 지난 밤 장대비에 성암동지들은 노숙할 곳을 찾아 지하도로 내려갔다. 오늘로 무기한 집단 단식, 노숙농성이 3일차에 접어들었다. 그리고 지난 30일자로 성암산업은 폐업처리 되었다. 성암산업노조 조합원 145명은 7월 1일자로 해고노동자가 되었다.

 

[크기변환]_KakaoTalk_20200701_072512358.jpg
[크기변환]_KakaoTalk_20200630_140737401_Moment.jpg

 

성암동지들 중에는 원래 몸이 아픈 동지들도 있고 연세가 많은 동지들도 있다. 그리고 집단 단식, 노숙농성으로 인해 매일 아픈 동지들이 늘어가고 있다. 그러나 그 누구도 투쟁 상황에 불평하지 않는다. 몸이 아픈 이들은 아픈 대로 견뎌보겠다고, 건강한 이들은 아직 괜찮다고 했다.


성암동지들은 매일 오전 7시 30분, 오전 11시 30분, 오후 5시에 3차례 교대로 피켓시위를 진행하고 있다. 피켓시위는 국회, 포스코센터, 청와대 앞에서 각각 이루어진다. 그리고 국회 앞에서는 오전 9시와 오후 5시 40분에 2차례 기자회견 형식의 약식집회를 진행하고 있다. 비가 오지 않을 때에는 국회 정문 맞은편과 포스코센터 앞에서, 비가 올 때는 지하도에서 노숙농성을 하고 있다.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은 오늘로 천막농성 17일차, 단식농성 8일차에 접어들었다. 점점 힘들어지는 몸을 이끌고 연대방문 하는 동지들을 이제는 입식의자에 바로 앉은 채 맞이하기 어려워졌다. 투쟁의 각오를 담아 큰소리로 외치는 것조차 어려워지고 있다. 그럼에도 김만재 위원장은 성암동지들의 문제가 해결되기 전까지는 단식을 멈출 수 없다고, 이 싸움의 끝까지 투쟁하겠다며 굳은 결의를 내비추었다.

 

[크기변환]_KakaoTalk_20200630_173858740.jpg

 

6월 30일 오전에 진행된 집회에서 성암노조 박옥경 위원장은 “투쟁 열의가 있지만 저희 노동조합 조합원들이 연세가 많으시고 아프신 조합원도 있다. 그래서 건강도 염려되지만 할 수 없다”, “포스코의 갑질로 분사당해서 고용이 불안해지고 임금이 저하되고 노동조합이 와해되고 단체협약이 없어지는 일이 다시는 포스코 하청사에서 일어나지 않도록 성암노조이 끝까지 투쟁해서 쟁취하겠다”고 밝혔다. 성암노조가 겪고 있는 이 상황은 처음이 아니며 이 전에도 같은 형태로 많은 노동조합이 파괴당했다는 것이다. 그러나 이것이 처음은 아니지만 마지막이 될 수 있기를 바라며 투쟁의 의지를 밝힌 것이다.
끝으로 “국회의원 여러분, 우리도 주권자다. 선거 때만 악수하고 읍소하지 말고 진정 필요할 때 보탬이 되는 국회의원이 되었으면 한다”며 국회에서 성암 문제 해결에 나서줄 것을 촉구했다.


[크기변환]_0630_성암 (12).JPG

 

투쟁발언에 나선 금속노련 김준영 사무처장은 “이 노동자들은 정말 죄가 많다. 하청노동자 주제에 시키면 시키는 대로 하고 주면 주는 대로 받아야지, 하청노동자 주제에 노동조합을 만들었고, 또 너무 열심히 노동조합을 했다. 32년간 크고 작은 투쟁을 통해 눈물과 땀으로 아로새긴 단체협약을 써갔다. 그것이 이곳에 단식 노숙 농성을 하고 있는 노동자들의 죄다”라며 하청노동자들의 노동3권을 원청에서 죄로 취급하고 있는 현실을 비틀어 말했다.
또한 “분할매각이 합법이라고 한다면 어떻게 하청노동자들이 노동조합을 만들고 노동조합을 할 수 있단 말인가? 성암이 무너진다면 이 땅의 많은 하청노동자들은 다시는 노동조합을 할 수 없을 것이다. 헌법에 보장된 노동3권은 그냥 헌법에 박힌 글자일 뿐일 것이다”라며 이 투쟁이 성암노조라는 한 개의 노조를 지키는 것이 아니라 하청노동자들과 하청노동조합 전체를 지켜내는 싸움임을 다시 한 번 강조했다.


[크기변환]_0630_성암 (21).JPG

 

6월 30일 오후에 진행된 집회에서는 김해광 수석부위원장이 투쟁발언에 나섰다. 김해광 수석부위원장은 “포스코는 국민의 돈으로 세운 국민 기업이다. 이런 기업이 자기들의 이익을 위해서 하청노동자들을 죽이고 있다”, “포스코는 하청업체 노동조합을 무력화시키기 위해 이름뿐인 상생협의회를 만들어 하청업체를 조종하고 있다. 상생협의회를 통하여 하청업체를 통제하고 작업권을 반납받아 말 잘듣는 다른 하청업체들에게 준다. 하청업체 위에 군림하고 있다. 이것이 대한민국을 대표하고 있는 포스코의 얼굴이다”라며 국민기업이라는 포스코의 만행을 규탄했다.
또한 원하청 문제의 제도적 결함을 지적하며 “원하청 불공정거래에 관한 법률을 재정비하여 원청갑질을 없애 달라. 포스코의 하청기업 부당개입, 부당노동행위를 조사해 달라”, “또한 하청기업 사용자 범위를 확대하여 원청기업에게도 책임을 물을 수 있는 제도적 장치를 마련해 달라”고 국회를 향해 호소했다.


[크기변환]_KakaoTalk_20200701_142454965.jpg

 

성암동지들과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의 투쟁은 계속된다. 투쟁의 끝까지 지치지 않도록 지금처럼 계속 함께 해주시기를 당부드린다. 농성장 소식은 금속노련 공식 페이스북 페이지(facebook.com/efkmtu)을 통해 업데이트 된다.


[크기변환]_KakaoTalk_20200701_072511920.jpg

 

 

?

  1. 한국항공우주산업노조, 2020년 임단협 중간보고대회 개최

    한국항공우주산업노조(이하 KAI노조, 위원장 김인덕, 경남)가 7월 21일(화) 14시부터 사내 원형광장에서 2020년 임단협 중간보고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대회에는 KAI노조 2000여명이 참여했고,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이 참석하여 연대사를 전했다. 김만재 위...
    Date2020.07.23 Views238
    Read More
  2.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 만장일치로 한국노총제조연대 의장 추대

    한국노총제조부문노동조합연대회의(이하 한국노총제조연대)가 지난 7월 21일(화) 제7차 대표자회의 및 집행위원회 연석회의를 열고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을 의장으로 만장일치 선출했다. 임기는 2020년 1월부터 2021년 말일까지 2년이다. 또한 집행위원장에...
    Date2020.07.23 Views318
    Read More
  3. 하이엠솔루텍노조, 출근선전전 실시

    7월 1일 출범한 신생노조인 하이엠솔루텍노조(위원장 정재훈)이 7월 20일(월) 출근선전전을 실시했다. 이날 출근선전전은 서울, 경기, 인천, 충북, 부산, 경남, 울산, 대구, 구미, 전북, 강원 등 전국에서 8시 30분경 동시다발로 진행되었다. 금속노련 전국 시...
    Date2020.07.23 Views192
    Read More
  4. 성암산업 투쟁 일단락, 금속노련 36일만에 천막 걷다

    성암산업, 광양시청 앞 천막농성 195일만 하청노동조합 투쟁의 역사가 되다 성암산업노동조합(이하 성암산업노조, 위원장 박옥경, 광주전남) 투쟁승리를 위한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이하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 무기한 천막농성 36일차, 성암산업노조 조합원...
    Date2020.07.21 Views304
    Read More
  5. 인지컨트롤스옥천노조의 끝나지 않는 2019년 임단협

    인지컨트롤스옥천노조(위원장 이상현, 충북)가 사측의 무책임한 태도와 해가 바뀌어도 끝나지 않는 2019년 임단협으로 인해 135일째 출근투쟁과 1인 시위를 하고 있다. 인지컨트롤스 사측은 2018년 교섭 때부터 최저임금을 무력화하고 상여금을 기본급으로 전...
    Date2020.07.15 Views352
    Read More
  6. 하청노동자들 고용에 대한 안전장치 반드시 필요

    김만재 위원장, 한국노총-더불어민주당 환경노동위원회 간담회 참석 하청노동자 고용보장, 타임오프 개선 언급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김만재 위원장이 '한국노총-더불어민주당 환경노동위원회 간담회'에 참석하여 성암산업노조(위원장 박옥경, 광주전...
    Date2020.07.15 Views384
    Read More
  7. 이재용의 약속, 그 후 현장은? - 삼성노동자 현장 사례발표회

    한국노총 산하 삼성그룹 노조들이 7월 8일(수) 오전 10시 국회의원회관 306호 더불어민주당 정책위원회 회의실에서 <이재용의 약속, “무노조 경영 더 이상 하지 않겠습니다.”, 그 후 현장은? : 삼성노동자 현장 사례발표회>를 개최했다. 발표회는 ...
    Date2020.07.08 Views354
    Read More
  8. 중재안 수용에는 합의, 그러나 협상은 이제부터가 시작이다!

    성암산업노조 투쟁승리를 위한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 무기한 천막농성 22일차 지난 7월 3일(금)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과 성암산업노조(위원장 박옥경) 조합원 145명이 천막농성장을 찾은 경제사회노동위원회(이하 경사노위) 문성현 위원장의 중재안을 수용...
    Date2020.07.06 Views343
    Read More
  9. "더 이상 갈 곳도 없고 물러설 곳도 없습니다!" - 김만재 위원장 천막농성 17일차, 단식농성 8일차 / 성암산업노조 집단 단식 노숙농성 3일차

    성암산업노조 투쟁승리를 위한 금속노련 김만재 위원장 무기한 천막농성 17일차, 단식농성 8일차 성암산업노조 145명 무기한 집단 단식, 노숙농성 3일차 오전 7시 30분, 성암산업노조(위원장 박옥경, 광주전남) 동지들이 하루 첫 일과인 아침 선전전을 위해 피...
    Date2020.07.01 Views343
    Read More
  10. 절박한 심정으로, 혹은 죽을 각오로…! - 포스코사내하청 성암산업노조 145명, 국회 앞 무기한 집단 단식 노숙투쟁 돌입 선포 기자회견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김만재 위원장 국회 앞 천막농성 15일차, 단식농성 6일차 성암산업노조 전 조합원 무기한 집단 단식 노숙투쟁 결의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위원장 김만재, 이하 금속노련)과 성암산업노동조합(위원장 박옥경, 이하 성암노조)이 6월 29일(...
    Date2020.06.29 Views680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