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금속소식
  2. 소식지
  3. 회원조합소식

조회 수 59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2019년 4월 3일에 창립한 하이텔레서비스노조(서울)는 이제 2년차 노동조합이다. 위원장, 사무국장, 회계감사 3인이 주축이 되어 시작한 노동조합은 현재 조합가입대상자 840명 중 500여 명이 가입하고 있는 과반수노조이다. 지난 여름, 특별한 사업을 진행했다는 소식을 들어 직접 만나 이야기를 들어보았다.

 

[크기변환]KakaoTalk_20210113_101000766.png

▲ 왼쪽부터 최은희 사무국장, 연태원 위원장, 안재민 조직1부장, 황홍석 총무부장

 

 

Q. 어떤 계기로 노동조합을 만들게 되었나요?

 

위원장(위): 2010년 창립해 콜센터 업무와 VIP고객응대 업무 등 특성화된 업무를 맡고 있었다. 원래 LG전자에는 서비스 업무를 주로 하는 외주업체들이 있었는데, 일부 업체가 2019년 5월에 인소싱 되었다. LG전자 자회사임에도 불구하고 인소싱이 안 되니 다들 놀랐다. 그리고 급여체계나 복지 등 처우에 대한 불만이 많았다. 2018년 12월부터 노동조합에 대한 갈증이 있었고, 인소싱 이슈가 터진 이후 여러 문제를 해결하기 위해 노동조합이 만들어졌다.

 

 

Q. 지난 여름 특별한 사업을 했다고 들었습니다. 어떤 사업이었나요?

 

위: 5월에 임금교섭이 끝나고 나니 6월에 갑자기 날씨가 더워졌어요. 그래서 직원들이 모두 바빠지는 시기에 같은 일을 하면서 일손도 돕고 얼굴 보면서 이야기를 들을 수 있으면 좋겠다 싶어서 2개월간 일할 계획으로 현장에 들어갔어요. 위원장은 기술직군, 사무국장은 상담직군이라 각각 다른 현장에 갔어요.

사무국장(사): 업무 중에 점심시간이 있잖아요. 퇴근하고는 집에 가거나 코로나19 때문에 모이기 어려우니까 점심시간에 각 부서별로 조합원들과 점심식사를 계획했어요. 위원장님도 주변에 있는 조합원들과 함께 만나서 점심을 먹었어요. 그래서 결과적으로 조합원들 한 번 만날 걸 세 번 정도 만나는 거죠. 처음에는 조합에서 만든 볼펜을 나눠주러, 두 번째는 점심을 같이 먹고, 세 번째는 커피를 자리로 배달해주고. 상담직군 같은 경우에는 조합원들을 모아 공동구매를 진행해보기도 하구요. 계속 마주칠 기회를 만드는 거죠.

위: 사람들도 처음에는 ‘하루 이틀하고 말겠지’ 했는데, 아침에 제일 먼저 출근해있고, 점심에는 부품 가지러 가면서 다른 센터에서 같이 밥 먹고, 저녁에 돌아가면 또 만나니까 ‘어, 진짜 일하나보네?’ 이런 반응들이 많아졌죠. 그게 사람들 사이에 퍼지다보니 저를 통해서 직원들끼리 소통을 못했던 부분이 더 많이 소통되기도 했어요. 이런 식으로 전국순회를 하게 된 거죠. 그러다가 수해가 터졌죠.

 

 

Q. 수해복구지원은 언제부터 가셨나요?

 

사: 8월 중순 정도죠.

위: 장성, 곡성, 구례 등에서 시작해서 2주 했어요. 회사 지원을 받아서 간 게 아니고, 타임오프를 써서 수해지역으로 갔더니 LG전자에서 왔는데 일을 제대로 못했더라고요. 전국에서 저희 직원들이 오는데 저희가 주도적으로 수해복구를 한 것이 전파됐어요. 반응이 좋았죠.

사: 정리하자면 성수기 전 6월에는 전국순회를 돌고, 7, 8월에는 현장지원을 하고, 현장지원 중에 수해복구 지원을 갔다가, 현장지원이 끝난 후에는 전국순회를 10월까지 했어요. 코로나19 상황 때문에 좀 길어졌죠.

 

 

Q. 성과는 어떠셨나요?

 

사: 성과가 되게 좋았어요. 현장지원에 대해 반대도 많았는데, 지금 우리 조합원들이 고양이 손이라도 빌려야 될 판이니 우리는 현장을 가야된다는 위원장님 결단이 있었죠. 보여주기 식이 아니라 직접 현장을 뛰니까 성과는 훨씬 더 좋았어요. 똑같이 일하고 힘든 게 없는지 한 번 더 물어보고 하니까 만족도가 높은 거죠. 끝나고 노조에 대한 평판이 더 좋아졌어요.

위: 점심시간이 짧지만 업무 중이기 때문에 일에 대해 더 진지하게 이야기할 수 있어서 좋았어요. 또 전국순회 할 때는 간식꾸러미를 직접 만들어서 주니 또 좋아했어요. 사실 노동조합을 해보니까 선배들이 ‘비조합원들이 제일 얄밉다’라고 한 게 가슴에 와 닿더라고요. 어떻게 하면 비조합원들까지 끌고 갈 수 있을까 고민이 많았는데, 제가 직접 가서 이야기하고 어떻게 하는지 보여주는 게 제일 좋은 것 같더라고요. 앞으로도 더 돌아다녀야 되겠죠.

 

 

Q. 앞으로의 계획

 

사: 아직 소수노조라고 생각하고 80~90%까지 가입률을 늘려서 우리 목소리가 더 커져서 조합원들이 원하는 바를 이루었으면 하는 게 목표죠.

위: 조직화계획은 상담, 기술, 사무직군을 융합해서 조직이 더 화합할 수 있도록 노력할 생각입니다. 그리고 ‘노조에 가입하니 회사 다닐 맛 나는 구나’라는 생각이 드는 노조를 만들고 싶어요.

 

 

?

  1. 삼성화재노동조합 제1차 정기대의원대회 개최

    삼성화재노동조합(위원장 오상훈)이 2월 23일(화)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에서 제1차 정기대의원대회를 개최했다. 코로나19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방역수칙을 준수하며 진행된 대회에는 삼성화재노조 임원 및 대의원 등 20여 명이 참석했다. 금속노련 김만재 ...
    Date2021.02.26 Views137
    Read More
  2. OB맥주경인직매장 해고자 전원 복직 촉구 기자회견

    "오비맥주는 불법파견 사죄하고 하청 노동자 고용승계 대책 마련하라!"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이하 금속노련)이 한국노총 부천·김포지역지부와 함께 2월 23일(화) 서울 양재동 오비맥주 본사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비맥주의 하청노동자 불법파견 ...
    Date2021.02.23 Views184
    Read More
  3. 오비맥주 경인직매장 하청노동자 고용승계 쟁취를 위한 총력 투쟁 돌입!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위원장 김만재, 이하 금속노련) 부천지역노조 오비맥주경인직매장분회(분회장 강경석, 이하 분회)의 싸움이 지난해 6월부터 260일이 넘도록 계속되고 있다. 분회는 15일 오후 3시, 고용노동부 부천지청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오비맥주...
    Date2021.02.17 Views308
    Read More
  4. "나와라 삼성! 공동으로 교섭하자!" 금속노련 삼성그룹노동조합연대, 삼성에 공동교섭 요구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위원장 김만재, 이하 금속노련)의 삼성그룹 노동조합들이 최초로 공동교섭을 요구했다. 금속노련 삼성그룹노동조합연대(이하 금속삼성연대)는 2월 8일(월) 13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공동으로 작성한 ‘2021...
    Date2021.02.08 Views473
    Read More
  5. 산재 예방, 현장지원 강화 위해 금속노련-'사람과 산재' 협력

    금속노련과 노무법인 '사람과 산재'(이하 '사람과 산재')가 노동자들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기위해 협력한다. 이를 위해 1월 29일(금) 오전 10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에서 자문계약 체결식을 개최했다. 전세계적으로 매년 220만 명 이상의 ...
    Date2021.01.29 Views490
    Read More
  6. 노조탐방 - 하이텔레서비스노조

    2019년 4월 3일에 창립한 하이텔레서비스노조(서울)는 이제 2년차 노동조합이다. 위원장, 사무국장, 회계감사 3인이 주축이 되어 시작한 노동조합은 현재 조합가입대상자 840명 중 500여 명이 가입하고 있는 과반수노조이다. 지난 여름, 특별한 사업을 진행했...
    Date2021.01.18 Views594
    Read More
  7. 삼성그룹사 노동조합들, 금속 깃발아래 하나로 뭉친다

    한국노총 산하 삼성그룹사 8개 노동조합이 금속노련으로 상급단체를 변경하고 하나로 뭉쳐 투쟁하기 위한 본격적인 논의에 돌입했다. ‘삼성그룹 노동조합 연대’(이하 삼성연대)는 1/15(금) 오후 3시 한국노총 6층 대회의실에서 금속노련 주관 하...
    Date2021.01.18 Views611
    Read More
  8. 삼성디스플레이노조, 삼성전자계열사 최초 단체협약 조인

    삼성디스플레이가 삼성전자계열사 5개 중 최초로 단체협약을 갖게 되었다. 12/22(화) 단체교섭 마무리한 삼성디스플레이 노사는 1/14(목) 오후 3시 삼성디스플레이 아산캠퍼스에서 단체협약 조인식을 개최했다. 삼성디스플레이 노사의 단체교섭은 지난 해 5/2...
    Date2021.01.18 Views400
    Read More
  9. 위니아전자노조, 1년 반 걸린 첫 단체협약 조인

    위니아전자노조(구. 대우전자사무직노조, 위원장 강용석, 인천)가 2018년 설립이 후 첫 단체협약에 조인했다. 2019년 8월 교섭요구를 한지 1년 반 만이다. 상당한 기간에 걸친 단체교섭은 그야말로 난항을 겪었다. 8개월 간 수차례 교섭이 진행되었으나 이견...
    Date2021.01.18 Views166
    Read More
  10. "억울한 죽음이 지속되고 있는 참담한 현실을 바꿀 핵심은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양대노총,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 촉구 긴급공동기자회견 정부안은 누더기, 법 제정 근본 취지 온전히 살려야 한국노총과 민주노총이 1월 5일(화) 오후 13시 30분 국회 앞에서 중대재해기업처벌법 제정을 촉구하는 긴급공동기자회견을 열었다. 기자회견에서...
    Date2021.01.05 Views312
    Read More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9 Next
/ 119