누구나 자유로이 글을 쓸 수 있는 게시판입니다. 단, 음란/상업성 글은 미리 알림 없이 삭제합니다.

조회 수 82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수정 삭제

IMG_20210820_165001_709.jpg

 2021년 8월 18일 남서부지부에서 건설현장분과 대표자 회의에 참석한 대표자의 증언에 따르면


진병준으로부터 생존권을 위협하며 중립에 서면 잘라버린다는 강압과 협박으로 서명을 강요받았고


참석한 대표자들은 본인들의 의사에 상관없이 사인을 하였습니다.


  


이에 분노를 느낀 대표자들은 다시 모여 향후 본부조합에서 개최하는 회의에 대한 보이콧을 선언하고


유독 현장분과만을 타겟으로 삼아 여전히 생존권을 두고 협박을 일삼는 이러한 행태에 대해


규탄하였습니다.


 


진병준 위원장 직무집행정지가처분 소송을 기다리는 동안 또다시 조합원을 불안하게 만드는 파렴치한


행위는 당장 중지되어야 합니다.


이에 대표자들은 위와 같은 성명서를 통하여 현재의 입장을 정리하였습니다.


  


조합원 여러분, 진병준 직무집행정지가처분 소송 및 위원장 무효소송을 통하여 법원의 판결로 조합원 여러분께 반드시 진실을 보여 드리겠습니다.


 


남서부지부에서 있었던 대표자회의에서 보여준 진병준과 본부조합의 망동을 듣고 분개한


타워크레인분과, 전기분과, 화물운송분과, 건설기계분과 대표자들이


2021년 8월 19일, 한 자리에 모였습니다.


 


노동조합이 진병준의 사익을 위해 운영되고 많은 업무가 그가 내리는 독단적인 결정으로 이루어지고


있음, 생존권을 볼모로 횡포를 부리고 있다는 사실과 현장조합원들이 고통받고 있음에 공감하였고


더 이상 현재의 상황을 좌시할 수 없으며 조합의 쇄신을 위한 행동에 기꺼이 함께 나서겠다는 뜻을


모았습니다.


또한 유독 현장분과에만 맹렬히 휘두르는 생존권 칼날에 경악스러움을 느끼며 동지애로서 개혁을 위한


발판 마련에 보탬이 되겠다고 결의하였습니다.


이에 개혁에 대한 열망을 전해들은 플랜트분과 대표자도 동참 의사를 밝혀주었습니다.


   


향후 진병준 위원장 직무집행정지가처분 소송 및 위원장 무효소송에 대한 법적인 인용을 고대하고


함께 투쟁할 것을 선언함으로써 조합의 쇄신을 위해 힘을 보태고 계신 대표자들이 점점 늘어나고 있습니다. 이를 토대로 진실로써 반드시 이겨 조합원분들 앞에 부끄럽지 않은 노동조합으로 거듭나겠습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57 조합원 자격(범위) 에 대하여 문의드립니다. 뚜벅이 2021.11.04 92
56 연맹인데 왜 노련이라고 칭하세요? lovecut 2021.11.01 107
55 아들 계좌로 월 3억 조합비 챙긴 얌체 위원장(매일경제기사) 건산개혁시급 2021.10.06 119
54 한국노총 건설산업노동조합의 조합비가 쓰이고 있는 실태 고발 건산개혁시급 2021.10.05 108
53 항상 조합원님들 고맙습니다. 추석연휴 잘 보내세요~~ 노동자 2021.09.12 66
52 항상 조합원님들 고맙습니다. 추석연휴 잘 보내세요~~ 노동자 2021.09.12 58
51 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 노동조합 진병준 목사님 file 나는 누구인가 2021.09.10 87
50 한국노총 건산위원장 진병준은 투잡을 뛰고 있다 일꾼 2021.09.09 94
49 금속노조 조합원 여러분 건설노조를 도와주세요! file 건설노조를 바꾸자! 2021.09.09 84
48 금속노조조합원님들,제발 도와주세요! 건산개혁시급 2021.09.09 99
47 호소문(부제:내연녀를 건산노조의 대표자로 올렸던 파렴치한 진병준) 건산개혁시급 2021.09.06 91
46 동지여! 내가 있다! 함께해요 2021.09.06 67
45 한국노총 건산노조 대표자에 현직 위원장 20대 아들 등록 파문 건산개혁시급 2021.09.03 63
44 한국노총 건산 진병준 위원장, 아들명의로 통장개설 후 조합비를 편취한 의혹 건산개혁시급 2021.09.03 74
43 부정선거 노조 2021.09.02 85
42 부정선거 노조 2021.09.02 68
41 언론보도>한국노총 건산 개혁을 외치는 조합원의 단식투쟁 언론보도 건산개혁시급 2021.09.01 55
40 한국노총 개혁을 외치며 단식투쟁 중인 조합원 응급실 이송! file 건산개혁시급 2021.08.27 66
39 필독>한국노총 전국건설산업노동조합 개혁에 관심을 가져 주세요! 건산개혁시급 2021.08.23 73
» 전국건설 산업노동조합 각분과 대표자 성명서 file 건산의미래 2021.08.20 82
Board Pagination Prev 1 2 3 Next
/ 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