1. 알림
  2. 성명·보도
  3. 공문
  4. 일정

조회 수 596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한국후지필름비즈니스이노베이션노조, 무기한 총파업

 

이익금 200여 억원, 배당금 명목으로 일본으로

노동자 임금은 작년 동결, 올해 소폭인상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이하 금속노련) 한국후지필름비즈니스이노베이션노동조합(이하 노조)가 10월 25일(월) 총파업 선언과 함께 전조합원이 사원증을 반납하며 2021년 임단투 승리를 위해 총력 투쟁할 것을 결의했다.

 

한국후지제록스는 올해 4월 미국 제록스와의 합병 결렬로 제휴관계를 종료하고 ‘한국후지필름비즈니스이노베이션(이하 한국후지필름BI)’으로 사명을 바꾸었다. 한국후지필름BI는 약 1150여 명이었던 노동자를 최근 몇 년간 공장철수, 구조조정 등을 명목으로 약 600명까지 대대적인 인원 감축을 강행했다. 그러면서 구조조정 이후 노동자의 임금인상과 처우개선을 약속했음에도 불구하고, 올해 약속을 지킬 수 없다는 입장으로 노동자들의 분노를 샀다.

 

최근 5년 간 평균 2%의 낮은 임금인상률과 올해는 노동자의 기본권리인 임단협까지 자신들의 입맛에 맞게 바꾸려는 사측의 행태에 조합원들의 불만은 폭발했다. 뿐만 아니라 회사는 그동안 쌓아놓은 이익금 200여억 원을 배당금 명목으로 일본으로 빼가면서도 지난해 노동자 임금은 동결했다. 올해 10여 차례 진행된 노조와의 교섭에서는 결국 임금인상 3%를 최종안으로 제시했다.

 

노조는 노동자의 생활안정과 정당한 이익분배를 요구하며 올해 임금 7.5% 인상을 요구하고 있다. 현재 한국후지필름BI는 노동자들의 피땀으로 일구어낸 ‘사무기기 서비스 만족 21년 연속 1위 기업’으로 사무실용 A3 복합기 및 인쇄, 출판장비 시장의 1/3 이상을 점유하고 있어 총파업으로 인한 서비스 지연과 중단으로 인해 소비자들의 불편과 손실을 피할 수 없을 것으로 보인다.

 

노조의 총파업에 사측이 노동자들의 요구사항에 귀 기울여 교섭에 적극적으로 나설지 귀추가 주목된다.

 

2021. 10. 26.

전국금속노동조합연맹

 

?
  • ?
    생노병사 2021.10.29 16:41

    노사 관계개선
    이번을 기회로 바꿔야 합니다
    노조원들을 응원합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212 해외자본 살찌울 국가기간산업 사유화 반대한다 2002.02.28 2153
211 보도자료 한국후지필름비즈니스이노베이션노조, 총파업 총력투쟁 결의대회 개최 file 2021.11.01 249
» 보도자료 한국후지필름비즈니스이노베이션노조, 무기한 총파업 1 file 2021.10.26 596
209 한국노총은 매일노동뉴스 취재거부와 절독 조치를 재고하라 2013.12.02 1042
208 한국노총·노사정위원회, 전면 재논의하라 ! 2014.08.29 458
207 특명 1호! 경제자유구역법의 통과를 막아라 2002.11.12 1973
206 철도노동자의 민영화 반대투쟁을 적극 지지한다 2001.12.11 2255
205 중앙위,중집회의 결과 2003.01.23 1990
204 제조연대노동자 임투승리 결의 다지다 2001.03.26 2164
203 제조연대 출범선언문 2001.01.17 2159
202 제조노동자 총력투쟁결의대회 등 2002.10.22 1993
201 제조노동자 총력투쟁 결의대회 결과보고 2002.11.01 1949
200 성명 제조공투본 시국성명 2016.11.01 338
199 정부의 민주노총 침탈을 규탄한다 2013.12.23 331
198 정부와 기업은 앓는 소리를 걷어 치워라! 2014.06.30 4364
197 성명 정부는 정의로운 전환을 요구하는 노동자의 목소리를 제대로 들어라! file 2021.07.23 451
196 정부는 자본편향적 정책을 중단하라!! 2014.12.10 395
195 정부는 부자감세부터 손봐라! 2013.08.12 356
194 임단협 타결 소식 2001.06.05 2589
193 보도자료 일 시킬 땐 LG전자, 돈 줄 땐 자회사? file 2021.07.19 28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Next
/ 11